[키토식 초코렛] 코코폴로 (Coco Polo) 그리고 초코렛 산업

ㄴ베이킹 재료 2018.06.10 10:08

키토식을 하면서 초코렛에 눈을 떴다.

다양한 초코렛을 먹어보고 있는데, 질 좋은 초코렛은 향긋한 꽃 향기가 난다.


보통 키토식 초코렛 하면, 린트(Lindt)의 90% 다크 초코렛을 떠올린다. (최근 기라델리에서 92% 짜리도 나왔다)

그래서 나도 그걸 먹다가, 그마저도 달아서 최근에는 아예 100% 베이킹용 초코렛을 먹었다.


그러던 중, 우연한 기회로 코코폴로 (Coco Polo) 사장님을 만나 대화를 나눴었다.

이 사장님은 초코렛 산업에 25년 이상 몸 담은 분인데, 현재 자신의 코코폴로 브랜드 초코렛을 당뇨 커뮤니티와 캐나다의 키토 커뮤니티에 공급하고 계신다.

초코렛을 스테비아로 만들어서, 혈당을 전혀 건들이지 않는다.


초코렛 품질에 대한 자부심도 대단하신데, 미국 내의 대기업에서 판다는 초코렛들은 품질이 좋지 않다고 하셨다.

내가 기라델리나 린트는 어떠냐 했더니, 걔네도 한통속이라고.

대기업이 얼마나 식품 산업을 망쳐놓는지 여러가지 말씀을 하셨는데, 대화를 나누며 참 많이 배웠다.


현재 미국에 파는 초코렛들은 코코아 함유량이 10%만 넘으면 만사 ok란다.

그래서 질 낮은 코코아로 만든 상용 초코렛들이 설탕량만 잔뜩 높여서 버젓이 판매한다고..

설탕산업에 대한 여러가지 논의는 덤.


나보고 다크와 밀크 초코렛에 대해 아냐고 물으시길래, 설탕함유량이 다른거 아니냐, 나는 다크를 선호한다 했더니, 단호하게 NO라고 하셨다.

말인즉슨, 다크와 밀크는 코코아:유제품 비율에서 결정이 난다고 한다.

설탕은 아무 역할이 없다는 것.

다크는 코코아 함유량이 절대적으로 높고, 밀크는 유제품 비율이 더 높은 것이라고 한다.


코코아도 품종에 따라 그 향이나 맛이 다른데, 최고품을 사용해야 진정한 초코렛이라 할 수 있다 하셨다.

헤이즐넛 초코렛도, 이 분은 질 좋은 헤이즐넛을 직접 사서 갈아서 만든다고 한다.


그런데, 말이 말로 끝나는게 아니라, 여기 초코렛 (직접 만드신 싱싱한 초코렛) 은 진짜 맛있다.

아무것도 모르는 RoLL이 먹더니, "꽃향기가 나네?"라고 하더라는.

설탕 넣고 만드시는 초코렛도 있는데, 그건 먹어도 크게 혈당이 안건들여져서 놀라워했던 기억.

그도 그럴 것이, 질 좋은 코코아를 사용하니 풍미가 좋아서 굳이 많이 달지 않아도 되고, 지방 함량이 높고 설탕은 적다 보니 적당히 지방이 들어가면 더 먹고 싶은 생각이 안 든다.

이건 일반 초코렛과 크게 다른 점.

이 분이 만드신 초코렛은 정말 질 좋은 커피와 마셔야 그 향과 풍미가 더 살아나는 듯.


아무튼, 코코폴로는 온라인으로 판매하는데 사이트는 여기 (클릭).

아마존에 있는 건 이 분이 공급하는게 절.대. 아니다.

이 분이 초기에는 아마존에 공급을 했다가, 대기업의 횡포에 질려서 거래를 중단했단다.

그런데도 아마존이 버젓이 팔고 있는데, 도대체 어디에서 물량을 수급하는 건지 알 수가 없다고 하셨다.


가격이 좀 있지만 (개당 $6), 진짜 맛있다.

스테비아의 비릿한 끝 맛도 전혀 없다.


나는 아몬드와 기본 초코렛을 샀다.



아래는 아몬드 초코렛 영양성분.

초코렛이 꽤 두꺼운데 설탕이나 다른 이상한 성분이 없어서인지 전체 다 먹어도 칼로리가 360밖에 안된다.

순탄수도 3g.

지방:탄수 비율이 훌륭하다.



아래는 기본 초코렛 영양성분.

역시 하나 다 먹어도 칼로리가 340.

게다가 순탄수는 3g이 전부.

굉장히 키토에 잘 맞는 초코렛.


tags : Ketogenic
Trackback 0 : Comment 0

[키토식 설탕 대체제] 에리스리톨 파우더 (Swerve 브랜드)

ㄴ베이킹 재료 2018.06.10 09:38

Keto Connect의 키토식 아이스크림에 도전해보고자, 에리스리톨 파우더(Confectioners version)를 샀다.

말하자면, 슈가파우더의 대체제로 여러 베이킹에 다양하게 사용할 수 있을 듯.

더 고운 입자로 된 가루라서 여기저기 섞기에 좋을 것 같다.


Keto Connect가 설명하는 바에 의하면, 아이스크림 만들 때 보통 입자 크기의 에리스리톨을 사용하면 액체에 잘 안녹아서 그 입자가 씹힌다고 한다.

그래서 고운 가루를 사용한다고 설명하는데, 내가 이 파우더로 아이스크림 만들었을 때 여전히 고운 입자가 씹히기는 했다;


내가 산 브랜드는 Swerve.



뒤에 설명서를 보면, 보통 설탕 사용하는 똑같은 양으로 에리스리톨 파우더를 사용하라고 설명한다.



내용물을 살펴보면, 에리스리톨이라고 적혀있다.

다른 약간의 충전재들이 들어가 있다.



실제 내용물을 보면 완전히 슈가 파우더와 똑같다.



손으로 만져봤는데, 고운 파우더이긴 한데, 슈가 파우더보다는 알갱이가 느껴지는 질감이다.

그래도 액체에 섞거나 디저트류 위에 장식으로 뿌리기 딱 좋은 질감.


tags : Ketogenic
Trackback 0 : Comment 0

[키토식] 치킨윙 튀김같은 구이 (코코넛 가루, 플랙스 시드 가루)

요리요리 2018.06.10 09:23

요즘은 일반식이 땡기지가 않아서, 치킨을 먹고 싶은데 어떻게 해야하나 고민을 했더랬다.

그러다 Keto Connect 유튜브에 있는 치킨 조리법(클릭)Keto Made Easy(클릭)에 있는 레시피를 적당히 섞어서, 내 맘대로 있는 재료로 만들었는데, 너무나도 대성공이었다!!

아무래도 눈대중으로 만들다 보니 계량이 정확하게 되지는 않았다.

근데 뭐, 닭 튀김옷 입히는거야 대충 섞으면 되니까.


치킨윙 (튀김같은) 구이 + 양념구이


- 레시피 출처: Keto Connect 유튜브와 요리책을 참고했음.


- 재료: 치킨 윙이나 작은 조각들 10개 (닭 껍질과 지방이 잘 붙어있어야 오븐에 구울 때 튀김기름 같은 역할을 함)

   튀김 옷 재료 - 코코넛 가루 2스푼 정도, 플래스 시드 가루 (golden flax meal) 2스푼 정도, 소금, 갈릭 파우더, 어니언 파우더, 허브류 (나는 생 로즈마리 다져서 넣음) 넣고 싶은대로

   양념 (나는 4조각만 양념으로 만듬) - 간장 (액젓도 좀 추가하면 좋을 듯), 마늘, 식초, 액체 스테비아, 참기름, 깨, 고춧가루 (매운걸 원하면 캡사이신 추가) 각각 조금씩 적당히;;


- 과정: 1) 치킨 조각들을 소금/후추로 밑간 하고 5-10분 정도 두기.

           2) 오븐 화씨 400도 (섭씨 200도)로 예열 (오븐에 하기 싫으면, 코코넛 오일에 잔잔하게 튀겨도 된다!)

   3) 튀김 옷 재료들 한데 섞기

   4) 치킨 조각들을 키친타월로 물기 닦아내기

   5) 지퍼백이나 큰 뚜껑있는 용기에 튀김 옷 가루와 치킨 넣고 마구마구 흔들어주기

   6) 베이킹 판에 베이킹용 종이 깔고 튀김 옷 묻힌 치킨조각들 올리기 (좀 더 바삭한 튀김같은 식감을 원하면, 베이킹 렉 사용하기)

   7) 예열된 오븐에 넣고 40분 굽기

   8) 브로일로 바꿔서 2분 정도 더 두면 표면이 더 바삭해짐.

   8) (옵션-양념: 치킨조각들이 다 구워지면 양념에 조각들 넣고 섞기)


아래는 과정 샷.


일단, 튀김가루를 치킨조각들에 골고루 묻히고 차곡차곡 정리해둔다.



그렇게 구워나온 아이들은 이런 모양.

생각보다 너무 맛있어서 깜짝 놀랐다.

일반 치킨은 생각이 안 날 정도.

로즈마리 향도 대단히 좋다.

겉이 기름에 튀긴 것처럼 아주 바삭하지는 않지만, 닭껍질에서 나온 기름이 표현을 약간 바삭하게 해서 꽤나 맛있다.



아래는 양념한 것.

내 양념이 너무 간장 맛이 좀 더 강하게 나서, 나중엔 간장을 좀 줄여봐야겠다.


tags : Ketogenic
Trackback 0 : Comment 0